소녀시대 윤아(임윤아·28)가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연다고 23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가 밝혔다.

윤아는 오는 5월 20일 오후 6시 서울 광진구 세종대학교 대양홀에서 ‘소 원더풀 데이 #스토리_원'(So Wonderful Day #Story_1)을 시작으로 7월 태국 방콕, 8월 홍콩 등지에서 팬들과 만난다.

2007년 소녀시대로 데뷔한 윤아는 ‘덕수궁 돌담길의 봄’, ‘바람이 불면’ 등 솔로곡으로도 사랑받았다.

또 영화 ‘공조’, 드라마 ‘더 케이투'(The K2), ‘왕은 사랑한다’, 중국 드라마 ‘무신 조자룡’ 등에서 배우로 활약해 한류를 선도하기도 했다. 최근에는 JTBC 예능 ‘효리네 민박2’에서 풋풋한 매력을 보여주고 있다.

서울 팬미팅 티켓은 오는 26일 오후 8시부터 예스24에서 예매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