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에서 ‘한류”유튜버들 한 자리에….

파리 한국대사관서 ‘한류’ 유튜버들 한자리에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mem000058840001.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640pixel, 세로 360pixel


프랑스에서 K-POP과 한국 드라마 등 한류 콘텐츠를 제작하는 유튜버들이 주프랑스한국대사관에 모여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교류하는 시간을 보냈습니다.

주프랑스대사관은 현지시각 5일, K-POP과 한국여행, 한-불 문화비교 등을 다루며 프랑스에서 주로 활동하는 유튜버 45개팀 70명을 파리에 위치한 대사관으로 초청해 ‘코레아퇴르 2020’의 밤 행사를 마련했습니다.


한류 유튜버들은 주프랑스대사관에 마련된 임시 스튜디오에서 영상 콘텐츠를 촬영하거나 서로 콘텐츠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한국 문화에 대한 애정을 다지는 시간을 보냈습니다.


대사관 측은 "제작된 콘텐츠를 소비하는 한류를 넘어서 유튜브 등 인터넷 공간에서 독특한 개성으로 한국 문화 콘텐츠를 재생산하는 한류가 프랑스에서도 인기를 끌고 있다"면서 공공외교의 한 방안으로 행사를 마련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주프랑스 대사관은 이번 행사에 참여한 한류 관련 유튜버 가운데 12명을 선정해 내년 1월부터 1년간 대사관과 함께 한국 관련 유튜브 영상 콘텐츠를 함께 제작해 공개할 예정입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العربية简体中文NederlandsEnglishFrançaisDeutschItaliano日本語한국어PortuguêsРусскийEspaño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