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미국 팝가수 데룰로 ‘새비지 러브’ 리믹스

방탄소년단, 미국 팝가수 데룰로 ‘새비지 러브’ 리믹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가수 제이슨 데룰로의 인기곡인 ‘새비지 러브’ 리믹스 버전에 참여했다.

방탄소년단이 피처링에 참여한 이 곡은 ‘새비지 러브 BTS 리믹스’라는 이름으로 지난 2일 발매됐다.

방탄소년단은 이 곡에서 영어뿐만 아니라 ‘사랑이란 어쩌면 순간의 감정의 나열 / 조건이 다들 붙지 난 뭘 사랑하는가’ 등 한국어 가사도 소화했다.

가성으로 고음을 처리하는 후렴구와 랩 파트까지 맡아 곡에 다채로움을 더했다.

‘새비지 러브’는 뉴질랜드 출신 프로듀서 조시 685가 만든 ‘랙스드'(Laxed)에 데룰로가 보컬을 더한 곡으로, 지난 6월 발매됐다.

동영상 플랫폼인 틱톡에서 댄스 챌린지 열풍을 타고 인기를 얻은 뒤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핫 100’에서 7위까지 올랐다.

방탄소년단 역시 최근 틱톡을 통해 ‘새비지 러브’에 맞춰 춤을 추는 동영상을 게재했다.

온라인 영향력과 탄탄한 팬덤을 갖춘 방탄소년단의 리믹스·챌린지 참여로 이 곡의 댄스 챌린지 열풍이 더 탄력을 받을지도 관심이다.

조시 685는 이날 빌보드와 인터뷰를 통해 “방탄소년단이 지금 하는 일은 엄청나고, 나는 그들을 존경한다”며 “비트의 다른 버전을 얻는 건 매우 멋진 일”이라고 소감을 말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