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선주문량이 144만 장을 넘어섰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8일 예약 판매를 시작한 방탄소년단의 정규 3집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가 지난 24일까지 국내에서만 총 144만 9천287장의 선주문량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방탄소년단 앨범 사상 최다 선주문 수량이다. 또 지난해 9월 발매한 미니앨범 ‘러브 유어셀프 승 허'(LOVE YOURSELF 承 HER)의 선주문량인 105만 장보다 동기간 대비 40만 장 가까이 증가한 수치다. 

미국 최대 온라인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에서도 새 앨범 예약판매 부문 1위를 8일째 차지하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5월 18일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를 공개한다. 이어 5월 20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빌보드 뮤직 어워드(BBMA)에서 신곡 무대를 최초 공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