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가수 알리가 결혼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알리는 22일(한국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 기간 좋은 만남을 이어간 분이 있습니다. 제 반쪽이 될 사람에게 누가 될까봐 조심스럽게 결혼을 준비하고 있었습니다”면서 “자세한 이야기는 한국에 들어가서 예비신랑과 양가 부모님과 상의 후 발표하겠습니다! 여러분 많이 축복해주세요. 감사합니다!”라고 글을 올렸다.

현재 알리는 공연차 미국 LA를 방문 중이다. 그는 “시차적응으로 잠자는 중에 한국에서 지인들에게 많은 연락을 받고 깨어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라면서 “많은 이야기들이 오고 갔네요. 미국 일정을 마치고 팬클럽에게 먼저 공식적으로 알리려고 했는데.. 기사가 먼저 나갔네요”라면서 결혼 발표를 준비 중이었다고 적었다.

앞서 한 매체는 알리가 5월 중순 3년 사귄 남자친구와 결혼을 앞두고 있다고 보도했다. <사진출처: 뉴스1 DB News1 권현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