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뉴스1) 권현진 기자 = 진행을 맡든 방송인 박경림(오른쪽)과 배우 제레미 레너가 15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할리우드 영화 ‘어벤져스 : 엔드게임(Avengers : Endgame)’ 아시아 팬 이벤트를 마친 뒤 인사를 나누 있다.

‘어벤져스 : 엔드게임’은 인피니티 워 이후, 지구의 마지막 희망을 위해 살아남은 어벤져스 조합과 빌런 타노스의 최강 전투를 그린 영화이다. 2019.4.15/뉴스1 인 <사진출처_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