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뉴스1) 문창석 기자 = SKC가 차량용 윈도우필름 ‘SK스킨케어필름’ 신규 광고를 3일 공개했다. 영화 ‘극한직업’에서 마 형사 역할을 맡았던 배우 진선규씨가 진지하면서 유쾌한 연기로 상품을 소개한다.

광고에선 자신의 피부를 소중하게 생각하는 진 형사가 등장해 SK스킨케어필름을 시공했는지 따진다. 피부 노화를 가져오는 자외선을 차단하고, 열 차단율도 높아 여름철에도 차량 실내가 시원해서다.

영상은 이날부터 유튜브·IPTV 등을 통해 공개된다. SKC 관계자는 “다른 제품과 달리 모든 자외선을 완벽하게 차단하는 썬팅 필름”이라며 “여름을 앞두고 자동차 썬팅을 한다면 기억해달라”고 밝혔다. <사진출처: (SKC 제공) 뉴스1>